갑작스런 돌발강우로 불어난 청계천 익수자 구조 온라인 모의훈련 실시

기사입력 : 2020-05-21 14:30
+-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서울 중부소방서 구조대원들이 서울 종로구 청계천 배오개다리에서 열린 ‘청계천 시민구조 합동모의훈련’에서 가상의 고립자를 구조하는 훈련을 하고 있다(2018년5월)/사진=뉴스1
[아시아아츠 박정배 기자]
서울시는 서울시설공단과 중부소방서와 합동으로 5월 21일(목) 오후 2시청계천 배오개다리에서 ‘청계천 시민 구조 합동 모의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는 여름철 국지성 집중호우로 인하여 청계천에 시민이 고립될 수 있는위험한 상황을 대비하기 위하여 실제상황을 가정한 시민 구조 훈련이다.

이번 모의 훈련은 청계천에 돌발강우 발생, 대피방송 송출, 교량하부 경과 등 및 사이렌 가동, 출입통제 전광판 표출, 시민· 불응시민 대피, 수문개방, 고립시민 구조, 익수자 구조 순으로 실시한다.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청계천 시민 대피 및 인명 구조 모의훈련’ 모습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하여 참여기관은 물론 시민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또한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통해 유관 기관과 연결하여 모의훈련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의견을 공유할 예정이다.

이번 훈련 주최인 서울시설공단은 청계천에 돌발 강우 시 시민 고립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청계천 상황실에서 24시간 감시체계를 갖추고, 현장에는 안전요원 10명을 배치하여 비상 시 시민 대피와 출입 통제를 신속히 수행하고 있다.

조성일 서울시설공단 이사장은 “청계천은 강우 시 하천 수위가 급상승하여 산책로 침수가 빈번히 발생되오니, 강우 시 청계천 산책로를 이용하시는 시민들께서는 안내방송에 유의하고, 안전요원의 안내에 따라 신속히 청계천 밖으로 대피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pjb@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기뉴스

엔터테인먼트

포토뉴스

Asia Arts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