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한강신도시에 장미원, 물놀이장, 초화원, 수상레저시설 속속 들어선다

기사입력 : 2020-05-22 18:17
+-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포 한강신도시/사진=김포시청 홈페이지
[아시아아츠 박정배 기자]
김포시가 장미원, 물놀이장, 수상레저시설 등 김포한강신도시의 브랜드 가치를 한단계 업그레이드 시킬수있는 시설과 콘텐츠를 계속 늘려가고 있다.

호수공원, 김포한강중앙공원 등 김포한강신도시 지역의 대표적 공원과 라베니체 금빛수로에는 시민들의 문화와 레저, 휴식과 힐링을 위한 다양한 특화 시설들이 속속 들어서고 있다.

김포한강신도시의 대표공원 중 하나인 마산동 소재 호수공원에 장미원, 피크닉장, 야외무대가 들어서고 인근 마리미공원에는 어린이들을 위한 물놀이장이 설치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포 한강신도시/사진=김포시청 홈페이지
호수공원의 명물이 될 장미원은 식재공사가 한창으로 6월부터 절정을 이루는 수만 송이의 장미를 볼 수 있다.

이달 초 조성 공사를 마친 호수공원 피크닉장도 시민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피크닉존에는 평상과 뜨거운 햇볕을 가려주는 그늘막이, 휴게공간에는 그네벤치와 파고라가, 꽃마당에는 다양한 식물과 LED 조형물도 설치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김포 한강신도시/사진=김포시청 홈페이지
호수공원 한편에는 다양한 축제와 행사를 위한 야외무대도 조성된다. 오는 9월 준공 예정인 야외무대는 무대와 조명시설, 잔디로 조성되는 관람석이 꾸며진다.

마산동 운유산 자락에 위치한 마리미공원에는 어린이들을 위한 물놀이장이 조성된다.

오는 7월 개장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인 물놀이장에는 영유아와 초등학생 등 아이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시설이 설치될 예정이다.

장기동 소재 한강중앙공원에는 초화원 조성사업이 한창이다. 870㎡ 면적에 계절별로 다양한 꽃을 식재해 시민들의 발길이 잦다.

여기에 야외공연장이 추가 설치되고 광장도 부지를 정비하고 수목을 추가 식재하는 등 시민편의를 높이는 공원으로 거듭나고 있다.

한강중앙공원과 맞닿아 있는 금빛수로 라베니체에는 문보트, 패밀리보트, 페달보트 등 수상레저시설이 23일부터 본격 가동되면서 수변상업시설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이들 테마공원은 주말‧공휴일 20분~30분 간격으로 운행되는 김포한강신도시 순환버스 ‘한강이음버스’를 이용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당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김포시는 우리의 가족과 이웃, 공동체의 소소한 일상과 행복을 반드시 지켜낼 것”이라면서 “공원마다 문화와 레저, 휴식과 힐링을 위한 다양한 시설과 콘텐츠를 강화해 김포한강신도시와 김포시의 브랜드 가치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하겠다”고 밝혔다.

pjb@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기뉴스

엔터테인먼트

포토뉴스

Asia Arts TV